Subtitling Your Film: A Guide for (Both) Translators and Filmmakers 번역가와 감독을 위한 영화 자막 번역 길잡이

This tutorial is for translators and independent filmmakers. 이 안내 영상은 번역가와 독립 영화 감독을 위해 제작됐습니다.

It provides basic information about the process of creating a film subtitle translation, and advice about the best way for translators and filmmakers to work together.

영화 자막을 번역하는 과정에 관한 기본 지식과 번역가와 감독의 가장 좋은 협력 방법을 배울 수 있을 것입니다.

Darcy has created this video based on his own experiences translating English subtitles for South Korean films. But it’s true that in other film industries around the world, the prevailing practices may be quite different. Rather than dictate the right or wrong way to make subtitles, we hope that this video will open a wider discussion about film translation. Please feel free to post comments below with your own thoughts and experiences.

달시는 자신이 한국 영화의 영어 자막을 번역하면서 겪은 일을 바탕으로 이 영상을 만들었습니다. 하지만 세계 각지의 영화 산업에서 통용되는 관례는 아주 다를 거예요. 자막을 만드는 옳고 그른 방법을 특정 짓기보다, 이 영상을 계기로 영화 번역에 관해 더 광범위한 논의가 이뤄졌으면 좋겠습니다. 여러분의 생각과 경험을 댓글로 자유롭게 달아 주세요.

Note from Darcy: there are a couple minor errors in this video that we noticed too late to fix. At 15:25, the subtitle on the screen should read “be kind to our Slowpoke Turtle” (the “be” is missing). And at 39:35, I meant to say “good communication,” but I said “good translation” by mistake. Thanks for your understanding 🙂

달시의 추신: 영상에 미처 고치지 못한 작은 오류가 몇 개 있어요. 15:25의 올바른 자막은 ‘be kind to our Slowpoke Turtle’입니다(‘be’가 빠졌어요). 그리고 39:35에서 ‘good communication’이라고 말한다는 게 실수로 ‘good translation’이라고 했어요. 양해 부탁드립니다 🙂

Share This Post
Have your say!
00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